봄 되면 산에서 들에서 흔히 보던 들꽃인데 본 적 있죠?
참 이쁘죠?
들꽃도 이렇게 아름답게 지으셨는데
하나님을 닮은, 이름을 가진 우리야 얼마나 아름답게 지으셨을까요.
  쪽지보내기 많이 이용하세요.   홈페이지 디자인이 변경되었습니다.   어떤 공지사항이 있는지 자주 확인해주세요.  
 청소년이 궁금해 하는 약 상식은 ‘진통제’가 많...   [최금수 / 08-16] 
 열등감 (나를 사랑하지 못하는 병)   [최금수 / 09-12] 
 압도적인 노아 홍수의 지질학적 증거들 (세계 곳곳...   [최금수 / 06-21] 
 예수님을 인격적으로 만나는 방법, 하나님을 기쁘...   [김예명 / 10-18] 
 공부와 게임의 갈등   [김우진 / 05-25] 
 구약은 무시하고 신약만 따라도 되지 않는가?   [최명우 / 10-04] 
이메일문의